구월동마사지 상담신청

구월동마사지

국내 최대 마사지 중개 플랫폼인 A앱에 등록된 한 마사지업체에 대한 리뷰다. 마사지 관리사들의 외모, 신체 사이즈에 대한 설명은 물론, 유사 성행위를 연상케하는 마사지 용어도 등장한다. A앱에는 이 마사지샵에 대한 리뷰가 2018년부터 214개 등록됐다. 불법 업소임에도 ‘건전 마사지 플랫폼’을 표방하는 대형 앱과 버젓이 제휴를 맺고 3년 가까이 홍보 공간으로 사용한 것이다.

구월동마사지

구월동마사지

마사지 플랫폼 서비스가 불법 유사 성행위 업소의 홍보 수단으로 사용되고 있다. 전국 3000여개 마사지 업체와 제휴한 A앱에는 이같은 유사 성행위 업소들이 다수 등록된 것으로 나타났다. A앱은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합쳐 다운로드 후기수가 1만4000여개에 달한다. 전국 2000여개 업체와 제휴한 B앱도 마찬가지로 유사 성행위 업소를 쉽게 검색할 수 있었다.불법 업소들의 이용 후기는 여성 관리사의 젊은 나이, 외모 등에 대한 내용이 대부분이다. “00쌤 청순 단아한 외모에 몸매도 빠지지 않는다”, “얼굴 몸매가 퍼펙트하고 수줍게 얘기하는 모습이 천상 20대 학생 같다”는 식이다. 매장이 얼마나 깨끗한지, 마사지의 세기가 어느 정도인지 등이 후기의 대부분인 일반 마사지 업체와는 다른 내용이다.

구월동마사지

앱에 공개된 업체 소개만으로는 불법 업소인지 선뜻 구분하기 어렵다. 하지만 구글에 검색되는 후기, 업소 홈페이지 등을 확인하면 유사 성행위 업체임이 금방 드러난다. A앱에 등록된 서울시 강동구의 한 마사지 업체를 구글에 검색하니 낯뜨거운 후기가 쏟아졌다. 관리사의 신체 사이즈 등을 묘사하는 후기글 밑에는 “마사지 수위를 알려달라”는 댓글이 수십여개 달렸다.

구월동마사지 구월동마사지

고객센터를 통해 불건전 업소에 대한 신고도 받고 있었다. A앱은 한 업체에 대한 신고가 2회 누적되면 바로 제휴 계약을 해지한다고 설명했다. 또 구글과 네이버 검색을 통해 해당 업소가 불건전 행위를 하는지도 모니터링 한다고 밝혔다. 다만 A앱 고객센터 상담원은 “신고가 들어오면 업체 측에 연락해 사실 조사를 하지만, ‘불법적인 일이 없었다’고 부인하거나 관리실 내부에서 관리사 개인의 일탈로 일어난 일이라고 해명하는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2017년 2월 처음 서비스를 개시한 이래 A앱에서 적발된 불건전 업체는 10개 미만이다. 회사 관계자는 “제휴 단계부터 불법 업소를 받지 않기 위해 철저히 관리하기 때문에 적발된 불건전 업체가 적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구월동마사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